갈조가 어느 정도 진행된 후 

녹조도 오지 않고

어항의 상태가 어느 정도 안정을 찾는 모습입니다.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2.2 | -2.00 EV | 35.0mm | ISO-1000 | Off Compulsory


전에 갈조가 와서 샌드마저 변했던 

갈조의 흔적들이 조금씩 사라져가지만 녹조가 오지 않기에

드디어 물이 잡힌 것 같다는 촉이 살짝 오기 시작합니다;;

(사실 봉달을 2달 좀 안되게 참으면서 몸이 근질근질했습니다ㅠㅠ)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2.5 | -2.00 EV | 35.0mm | ISO-1250 | Off Compulsory


갈조만 오고 녹조가 안오는 경우도 있다고 하는데

아무리 기다려도 녹조가 올생각을 하지 않으니

드디어 물고기 투입을 할 시기라고 생각한 것이지요.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2.5 | -2.00 EV | 35.0mm | ISO-2500 | Off Compulsory


어항을 살펴봐도 샌드는 정상으로 돌아온 것을 제외하고

어디를 봐도 갈조 이후의 변화는 거의 느끼기 힘듭니다.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2.5 | -2.00 EV | 35.0mm | ISO-2500 | Off Compulsory


처음 갈조오기 전 데드락이 변했던 녹색 빛이

살며시 온 녹조의 흔적인지도 모른다고

스스로 생각해 봅니다.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100sec | F/2.5 | -1.00 EV | 35.0mm | ISO-6400 | Off Compulsory


위에서 봐도 갈조는 왔지만

녹조의 흔적은 없습니다.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2.5 | -1.00 EV | 35.0mm | ISO-2500 | Off Compulsory


조만간 크리스마스여서 아이들도 엄청 기대하는데

갈조가 지나면서 어항이 어느정도 안정된 상태이니

겸사겸사 봉달을 해볼까 하네요^^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2.5 | -1.00 EV | 3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뚜껑없는 보충수통의 뚜껑을 하나 만들어줘야 할 것 같은데

크기가 생각보다 커서

마땅한 게 없네요ㅠㅠ

혹시 자작하신 분 있으시면

조언 부탁드립니다~~!!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2.5 | -1.00 EV | 35.0mm | ISO-500 | Off Compulsory


어김없이 찾아 온 크리스마스 시즌이네요^^

기다리고 기다리던 어항과

물고기가 저와 제 가족에게 크나큰 선물이 되길 바래봅니다^^








Posted by 크렘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