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크아입니다.



파인드라이브 T는 태블릿형 내비게이션이지만

본연의 임무인 내비게이션의 역할을 제대로 수행하기 위해서

확실하게 운전자에게 안내 음성을 전달할 필요가 있습니다.


하지만 기존 파인드라이브 T와 함께 전용거치대를 사용하던 사용자들은

파인드라이브T의 볼륨도 크지 않은데다가

별도의 외장스피커가 없어

사실 창문을 열고 주행하거나 

시끄러운 도심 한복판에서는

제대로 음성안내를 듣기 어려웠던 것이 사실입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0.00 EV | 35.0mm | ISO-400 | Off Compulsory


파인드라이브 T의 볼륨은 위 사진에서 보여지는 곳과 같이

스마프톤 수신기처럼 생긴 곳에서만 출력됩니다.

사실 저 작은 곳에서 큰 볼륨을 내기란 그리 쉽지 않지요.






하지만 범용거치대에 외장스피커를 양쪽에 달아 출시하면서

파인드라이브 T는 소음이나 개방된 곳에서도 충분히 내비로써

경쟁을 할 수 있는 볼륨을 얻게 되었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9.0 | 0.00 EV | 35.0mm | ISO-400 | Off Compulsory



파인드라이브 T를 범용거치대에 거치한 후 외장스피커를 통해

안내음성의 크기 테스트 시 평균 41DB로 

기존 파인드라이브 T의 내장스피커보다

크게 커진 볼륨을 확인 할 수 있었습니다.





우선 파인드라이브 T를 범용거치대에 거치하지 않고 

본연의 안내 음성 볼륨을 테스트해 보았습니다.

문을 닫고 조용한 곳에서는 충분히 인식할 수 있을만큼의 볼륨이지만

앞서도 언급했듯이 시끄럽거나 창문이 열려있을 때 

혹은 안에서 대화 목소리가 조금커지게되면

알아 듣기가 좀 불편한 상황이 발생하였습니다.







이어서 파인드라이브T를 휴대하다가 범용거치대에 거치해 보았습니다.

파인드라이브 T를 범용거치대에 거치하는 순간

왠만한 곳에서 충분히 인식할 수 있을 만큼의 볼륨이 커지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위 영상의 38초 부터 확연히 안내 볼륨이 커지고 풍성해지는 것을 확인하시면

차이를  느끼실거라 생각되네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파인드라이브 T의 볼륨이

기존 내비게이션의 최대볼륨에 미치지 못한다고 하소연 하시는 분들은

파인드라이브 T와 블루투스로 연결할 수 있는 이어폰 혹은 외장스피커를 사용하여

더 만족스러운 볼륨을 들을 수 있을거라 생각됩니다.




본 파인드라이브 T의 리뷰는 파인드라이브의 제품 지원으로 작성하였습니다.


Posted by 크렘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세요 크아입니다.




저는 새 제품이나 아끼는 물건을 다루는 것에 상당히 예민한데요

파인드라이브 T도 예외는 아니죠~


파인드라이브 T를 처음 받았을 때

액정보호필름 붙이는 것에 자신이 없던 나머지

붙어있던 보호필름을 그냥 사용하고 싶었으나

깨끗하게 붙어있지도 않았고

거기에 터치감이 상당히 좋지 않아

어쩔 수 없이 과감하게 

동봉되어 있는 보호필름 붙이기로 결심하였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4.0 | 0.00 EV | 35.0mm | ISO-1000 | Off Compulsory


구성품과 함께 따라온 액정보호필름입니다.

상당히 고급스러운 종이의 모습에서

다시 한번 좋은 거니 제대로 붙여보자고 용기를 내봅니다~


머리에 이고 고이 간직하라고 보내준 건 아닐 테고

어차피 붙이라고 동봉된 거지만

이럴 때면 저주받은 손떨림을 원망하게 되죠~;;;;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2.2 | +0.70 EV | 35.0mm | ISO-640 | Off Compulsory


행여나 내 맘대로 붙이다가 요단강을 건널까 싶어

뒷면에 적힌 액정보호필름 붙이는 법을 

많으면 많을수록 좋다고 했으니 정독X3회 실시합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2.2 | +0.70 EV | 35.0mm | ISO-500 | Off Compulsory


참 앞면도 그렇지만 뒷면도 때깔도 좋고

뜯기가 아까울 정도의 퀄리티네요~

그런 의미에서 사진 한 장 더 이쁘게 찍어주고 

바로 개봉에 들어갑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0.70 EV | 35.0mm | ISO-320 | Off Compulsory


개봉해보니

액정보호필름 2장

극세사 한 장

그리고 기포 났을 경우 

기포를 쓱쓱 밀어내기 위한 Squeegee card로

구성되어 있네요~


액정필름이 2장이나 들어있으니

사실 심적 부담감은 덜하네요

한 장은 연습용 혹은 실수해도 여분이 있으니까요^^

그래도 한방에 붙이는 게 최고죠!!!




ILCE-7M2 | Manual | 1/320sec | F/1.4 | +0.70 EV | 35.0mm | ISO-1000 | Off Compulsory


알맞은 크기의 부드러운 극세사와 Squeegee-Card가

저를 제대로 지원해줄거라 믿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3200sec | F/1.4 | 0.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사실 제 경험 상 극세사로만 닦으면 먼지가 더 묻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그래서 휘발성이 강한 알코올 솜으로

미리 한번 닦아내고

마를 즈음에 얼룩과 먼지를 살살 극세사로 닦아내어

확실하게 액정 클리닝을 해줍니다.


알코올 솜이 액정보호필름 구성에 없는데 어디서 났느냐고요???

범용 거치대 구성품에 알코올 솜이 2장 들어있었던거 기억하시죠??^^

한 장으로 파인드라이브 T를 깨끗하게 닦고

그리고 나머지 한 장으로 대시보드를 깨끗하게 닦으면

그야말로 효율적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0.70 EV | 35.0mm | ISO-640 | Off Compulsory


두근두근 제일 설레는 순간!!

사진을 찍다가 먼지가 들어가서 액정을 붙이는 장면은 

미처 담지 못했습니다ㅠㅠ


액정보호 필름을 붙이실 때에는 처음 붙이는 각도가 제일 중요하단 걸 새삼 깨닫게 됩니다.

번번이 실패해서 이마에서 나는 것이 식은땀인지 육수인지;;ㄷㄷㄷ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20sec | F/4.0 | +1.00 EV | 3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나름 몇 번의 시도 끝에 먼지 2개가 붙이는 과정에 들어가 있지만

그래도 그나마 제대로 붙여서 더 이상은 떼었다 붙였다는 하지 않는 걸로

자신과 약속했습니다


그거 제거하려다가 몸에서 땀이 한 바가지 나올 거 같았어요ㅠㅠ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25sec | F/4.0 | +1.00 EV | 3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액정보호필름을 다 붙이고 마지막 겉 필름을 떼어냅니다.

처음부터 붙여 있던 어설펐던 보호필름보다

훨씬 선명하고 부드럽네요~!!!



본 파인드라이브 T의 리뷰는 파인드라이브(http://www.fine-drive.com/)의 제품 지원으로 작성하였습니다.



※ 사진은 클릭해서 보시면 더욱 크고 자세히 보실 수 있습니다




Posted by 크렘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세요 크아입니다.


오늘은 파인드라이브 T를 차에 장착해보았는데요.

장착하는 데 날씨가 너무 포근해서

설치 후 어디론가 떠나고 싶어 혼났네요;;


하지만 현실은 설치 후 바로 직장으로 향했습니다ㅠㅠ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1000sec | F/4.0 | -0.3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오래된 테라칸에 신형 파인드라이브 T를 설치해주니

마치 날개를 단 것 같네요~


파인드라이브 T 대시보드 범용 거치대에 Wings라는 글씨가

다시 한번 떠오르는 순간이었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3200sec | F/1.4 | 0.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동봉되어 있던 알코올 솜으로 부착 부위의 오물 및 먼지를 제거합니다.

알코올 솜이 흥건한 액체가 아니어서 닦기도 편하고

금세 말라서 좋았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5000sec | F/1.4 | -0.3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장착이 어렵지는 않아 후딱 완료하였는데요.

우선 대시보드에 자리를 한번 잡아보고

자리 잡은 뒤 내비게이션을 부착해보고 

탈부착이 용이한지 확인 후

설치 작업을 진행하였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800sec | F/2.8 | +0.70 EV | 35.0mm | ISO-200 | Off Compulsory


막상 붙이고 나니 대시보드형 범용 거치대가

마치 자동차 순정처럼 보일 만큼

좋은 퀄리티를 보이더라고요~~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500sec | F/2.8 | +0.70 EV | 35.0mm | ISO-200 | Off Compulsory


전원 케이블 선만 확실히 매립하면 금상첨화일 텐데

하는 안타까운 마음이 들었지만

예전 내비게이션 케이블이나 

거치대에 비하면 양반이기에

이걸로도 만족합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1250sec | F/1.4 | 0.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운전석 바로 옆에 딱 붙여서 장착 완료!!!!

시안성도 좋고 사용하기도 편하고

그런데 날씨까지 좋으니

내비게이션에 행선지를 맡기고

떠나고 싶네요~~!!!!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250sec | F/4.0 | 0.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운전석의 계기판에 가려 사진을 제대로 찍지 못했지만

그래도 옆모습을 한번 담아봤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500sec | F/4.0 | -0.3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차 밖에서도 한 컷!!!

테라칸 대시보드에 붙여놓으니

순정인지 사제인지 헷갈릴 정도네요.

사실 100% 맞진 않았지만

이 정도면 저는 충분히 만족스럽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400sec | F/1.4 | -0.3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계기판에 가려 제대로 찍지 못한 옆모습이 아른거려서

다른 쪽에서 한번 더 담아봤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4000sec | F/1.4 | -0.3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여전히 내리쬐는 햇볕과

이제 막 설치를 해서 따끈따끈한 파인드라이브 T가

저를 뜨겁게 달구네요~ㅎㅎㅎㅎ







제품 설치 과정을 빠르게 동영상으로 만들어 보았습니다^^

편안하게 한번 감상해 보세요^^







설치 후 모습입니다.

설치는 어렵지 않은데 제품 디자인이 멋있어서 그런지

설치하고 나니 뿌듯하네요^^







어쩌면 내비 검색보다 더 많이 할지도 모르는

파인드라이브 T의 탈부착을 동영상으로 담아보았습니다.

부착할 때는 워낙 자석힘이 강하기 때문에

손가락이 끼면 피멍 사건이 발생할 수 있으니 유의하시길 바랍니다.

아들 녀석 부착해보겠다고 했다가

눈물을 쏙 뺐네요;;;


탈착할 때는 옆에서 하는 것보다 동영상처럼

위쪽에서 아래로 탈착하는 방법이 좀 더 쉽게 탈착되더라구요^^







설치완료한 김에 

기존에 사용하던 파인드라이브 V7000을 거치하고

시동을 한번 걸어보았습니다^^

파인드라이브 T의 부팅속도가 기가 막히네요~


시동을 끌때는 태블릿형이라 그런지 몇 초 뒤에

꺼지지만 

왠지 일찍 출근하고 늦게 퇴근하는

제 모습을 보는 것 같아

사랑해주고 싶네요^^


본 파인드라이브 T의 리뷰는 파인드라이브(http://www.fine-drive.com/)의 제품 지원으로 작성하였습니다.



※ 사진은 클릭해서 보시면 더욱 크고 자세히 보실 수 있습니다


Posted by 크렘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세요 크아입니다.


얼마 전 신개념 내비게이션이 나왔는데요.

이름하여 태블릿형 내비게이션 파인드라이브 T입니다.


이 내비게이션을 보는 순간 정말 꼭 사용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크게 들었는데

다행히 체험단에 당첨이 되어 사용해 보게 되었습니다.


체험 기간동안 충분히 사용해보며

좋고 나쁜 점은 가감 없이 적어보도록 할게요^^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0.70 EV | 35.0mm | ISO-800 | Off Compulsory


처음 배송이 온 날!!!!!

일하는 데 어찌나 가슴이 두근거리던지

원하는 제품 주문하고 기다리는 마음은

다들 아시죠??^^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25sec | F/4.0 | +0.70 EV | 3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집에 오니 이렇게 택배가 딱!!!

흔들어보니 소리가 나길래 이거 배송이 불량인가 했는데

박스 안에 제대로 된 구성품이 박스화되어

잘 담겨있더라구요^^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8.0 | +0.30 EV | 35.0mm | ISO-1250 | Off Compulsory


바로 택배 박스에서 꺼낸 박스들입니다^^


내비게이션이 담겨있는 상자 하나

거치대가 들어있는 상자 하나

그리고 내비게이션 액정보호필름 하나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4.0 | 0.00 EV | 35.0mm | ISO-1000 | Off Compulsory


최근 파인드라이브 밖에 사용해보지 않아 모르겠지만

이렇게 액정보호필름까지 챙겨주는 회사 어디 있나요??

그것도 2장이나 말입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25sec | F/2.0 | 0.00 EV | 3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사실 택배 상자에서 꺼냈을 때 

제일 큰 박스가 내비게이션이 들어있는 줄 알고

개봉했더니 내비게이션이 아니라 거치대가 들어있더라구요^^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2.0 | 0.00 EV | 35.0mm | ISO-1250 | Off Compulsory


깜짝 놀라서 박스를 확인하니 

박스에 그려져있는 것이 거치대가 맞네요^^;;;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1.00 EV | 35.0mm | ISO-640 | Off Compulsory


파인드라이브 T 네비게이션 범용거치대는

대시보드형과 유리흡착형 2가지가 있는데

저는 안 써본 대시보드형으로 선택했지요^^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1.00 EV | 35.0mm | ISO-640 | Off Compulsory


박스를 여니 딱 보이는 거치대!!!!

반갑다 거치대야~~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2.2 | +1.00 EV | 35.0mm | ISO-1250 | Off Compulsory


거치대 박스에서 꺼내본 구성품들입니다.

전원 케이블과 전원 케이블을 정리를 보다 쉽고 심플하게 도와주는 클립,

대시보드를 깨끗하게 닦으라고 알코올 솜,

그리고 기대하던 대시보드형 거치대입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1.00 EV | 35.0mm | ISO-1000 | Off Compulsory


대시보드형 거치대의 밑판은 고무재질로서

자동차 대시보드의 굴곡을 어느 정도 인식하여 붙일 수 있게 고려한 것이 특징입니다.


위 사진에서 보이는 레버를 조이거나 풀어서 

파인드라이브 T 장착 시 

원하는 각도와 방향을 잡을 수 있도록 해줍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1.00 EV | 35.0mm | ISO-800 | Off Compulsory


왼쪽만 찍으면 섭섭하니

오른쪽도 한 장 올려봅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1.00 EV | 35.0mm | ISO-1000 | Off Compulsory


그리고 위에서도 한장!!

Wings라고 영어로 써있네요~^^

저처럼 길을 모르는 사람에게

날개가 되어주길 바랍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1.00 EV | 35.0mm | ISO-1000 | Off Compulsory


왼쪽에는 전원단자가 

오른쪽에는 USB단자가 위치하고 있고

가운데에는 스피커가 있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1.00 EV | 35.0mm | ISO-1000 | Off Compulsory


왼쪽에도 스피커가 있구요~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1.00 EV | 35.0mm | ISO-1250 | Off Compulsory


오른쪽에도 스피커가 있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10sec | F/4.0 | +1.00 EV | 3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이렇게 파인드라이브 T와 합체하면

딱 맞게 붙어버립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20sec | F/2.0 | 0.00 EV | 3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이번 박스는 파인드라이브 T 입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20sec | F/4.0 | 0.00 EV | 3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위에서 열어 본 박스가 거치대였으니 이번엔

분명 파인드라이브 T가 맞겠죠??^^

룰루랄라~ 벌써 신이 나네요^^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0.00 EV | 35.0mm | ISO-320 | Off Compulsory


뜯기 전에 살펴보니 16GB로 용량 표시가 되어 있네요^^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0.00 EV | 35.0mm | ISO-400 | Off Compulsory


파인드라이브의 장점은 좋은 맵도 맵이지만

이렇게 작은 부분에서 소비자에게 감동을 준다는 점이죠^^

항상 좋은 맵과 제품 만들어주셔서 저도 감사하단 말을 드리고 싶네요^^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0.00 EV | 35.0mm | ISO-400 | Off Compulsory


파인드라이브 T 상자를 열어보니 유심카드가 보입니다~

어라??? 그런데 유심이 안들어 있어요ㅠㅠ

제 것만 유실된건가 당황스러웠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6 | +1.00 EV | 35.0mm | ISO-400 | Off Compulsory


하지만 뒤를 돌려보니 USIM은 내비게이션에 탑재되어 있다고 쓰여있네요;;;

십년 감수 했습니다ㅠㅠ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13sec | F/4.0 | 0.00 EV | 3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고대하던 파인드라이브 T가 

스티로폼에 쌓여 그 모습을 드러내는군요^^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0.00 EV | 35.0mm | ISO-500 | Off Compulsory


고급 전자제품을 살 때나 보던 좋은 품질의 스티로폼이 파인드라이브T를 감싸주니

배송은 거의 안전하다고 봐야 할 것 같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30sec | F/4.0 | 0.00 EV | 3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그리고 내비를 들추니 박스 밑에도 뭔가 있는 것처럼

저렇게 구멍이 나 있더라구요.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4.0 | 0.00 EV | 3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바로 심플 매뉴얼과 USB케이블 

그리고 유심 및 메모리 삽입 및 제거를 위한

핀이 들어 있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40sec | F/4.0 | 0.00 EV | 3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파인드라이브 T 상자의 구성품들을 정렬시키고

한 컷 담아봤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6 | +1.00 EV | 35.0mm | ISO-640 | Off Compulsory


사실 제거핀이 여기에 들어있을 거라곤 생각도 못했어요ㅠㅠ

그래서 유심칩이 내비게이션에 들어있다고 했을 때

어떻게 빼야 하나 걱정을 좀 했더랬죠;;;;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1.00 EV | 35.0mm | ISO-800 | Off Compulsory


쇠뿔도 당긴 김에 빼랬다고 

핀을 찾았으니

파인드라이브 T에 유심칩과 메모리카드가 들어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파인드라이브 T 왼쪽에 위치한 슬롯을 열어보았습니다^^


사진처럼 유심과 메모리를 나란히 넣을 수 있게 되어 있는데

각각 모양이 달라 정해진 곳에 끼워야 슬롯이 정상적으로 삽입되게 되어 있습니다.

혹시 메모리나 유심이 작은 나머지 제대로 된 곳에 

놓치 않고 슬롯을 끼지 않도록 주의하셔야 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40sec | F/3.5 | +1.00 EV | 3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파인드라이브 T 16GB메모리와 유심칩이 정상적으로 들어있는 걸 확인!!!!!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0.30 EV | 35.0mm | ISO-250 | Off Compulsory


이제 본격적으로 태블릿형 파인드라이브 T을 살펴볼게요~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0.30 EV | 35.0mm | ISO-250 | Off Compulsory


위에는 전원 케이블을 꽂을 수 있는 단자가 위치해 있습니다.

그리고 수화기 부분처럼 생긴 곳에는 스피커가 위치해 있구요

그 옆에는 스마트폰과 같이 전면 카메라가 있습니다.


아마 이 부분을 보신 분들은 

`이거 진짜 폰아냐?` 하는 생각이 드실 겁니다^^

저도 그랬으니까요^^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0.30 EV | 35.0mm | ISO-250 | Off Compulsory


이렇게 보니 더욱 폰 같아 보이죠??^^

오해마세요

절대 스마트폰 찍은 게 아니라

파인드라이브 T를 찍은거에요^^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0.30 EV | 35.0mm | ISO-250 | Off Compulsory


왼쪽 옆에 위치한 유심과 메모리가 들어있는 슬롯입니다~

스마트폰처럼 

사진의 보이는 구멍에 핀을 넣고 누르면 

슬롯이 슬며시 열립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0.30 EV | 35.0mm | ISO-250 | Off Compulsory


파인드라이브 T 아래에 위치한 USB단자입니다.

진짜 위아래 어딜 봐도 이 제품이 내비게이션이냐고 할 정도로

스마트폰이나 태블릿과 모양이 매우 흡사한 것을 알 수 있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0.30 EV | 35.0mm | ISO-250 | Off Compulsory


거기에 확인사살까지 시켜주는 

파인드라이브T 오른쪽에 위치한 볼륨 버튼과 전원버튼입니다.

여기까지 내비게이션스럽게 보이는 부분은 한개도 없죠?

이런 이유로 파인드라이브 T는

태블릿 형 내비게이션이라고 불리우는데 손색이 없다는 생각이 드네요^^

물론 겉만 그런 게 아니라 실용적으로도 그렇습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20sec | F/4.0 | +1.00 EV | 3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파인드라이브 T의 뒤태입니다.

섹시한 S라인은 아니지만 세모꼴의 모습도 

상당히 매력적입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1.00 EV | 3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뒷모습 중에 파인드라이브가 새겨진 곳이

저는 왠지 마음에 듭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1.4 | +1.00 EV | 35.0mm | ISO-500 | Off Compulsory


다시 한번 태블릿이라고 생각되게 끔

뒤에 플래쉬와 카메라가 위치하고 있습니다~

위치만 하고 있는 것이 아니라 

정상적으로 작동도 됩니다~~^^




ILCE-7M2 | Aperture priority | 1/50sec | F/4.0 | +0.30 EV | 3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그래도 뒤에서 가장 중요하고 혁신적은 부분은

가운데 동전처럼 생긴

자석접접 충전 및 데이터 송수신 단자입니다.


거치대 전원 케이블에 전원을 연결 시 

거치대가 거치대의 역할만 하는 것이 아니라 

전원공급 및 서로 유기적으로 데이터를 송수신하여

거치대 스피커로도 음성을 출력하여 줍니다.


또한 거치대에 USB를 삽입 시

USB의 해당 데이터를 파인드라이브 T에 불러올 수 있습니다.

케이블을 사용하지 않고도 단자끼리 접합만으로 이런것들이 가능하다는 것이 무척 놀랍네요.






본 파인드라이브 T의 리뷰는 파인드라이브(WWW.fine-drive.com)의 제품지원으로 작성하였습니다.



Posted by 크렘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