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항 세팅한지  3일지 지났습니다.

세팅해줘야 할 것도 많은데

최소의 자본으로 해보자고 한 것이 자꾸 지출이 늘어만 갑니다ㅠㅠ


수류모터는 생각지도 않았는데

2자에는 2개이상 최소 한개는 있어야 한다는 소리에

얼떨결에 수류모터도 하나 구입했네요.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200sec | F/4.0 | -0.3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우선 양말 필터입니다.

물소리가 예사롭지 않아 양말필터를 교체하고 보니

하얀색의 양말필터가 진흙처럼 변해있더라고요ㅠㅠ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250sec | F/4.0 | -0.3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어디서 이런게 나왔는지

냉큼 수돗물에 씻어서 말리고 여분의 양말필터를 섬프에 장착해주었습니다~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2.0 | -0.30 EV | 35.0mm | ISO-160 | Off Compulsory

씻고보니 말끔한 본래의 색으로 돌아오는 양말필터

나이론이라 그런지 흐르는 물에 잘 씻겨 나가

정말 편리하네요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2.0 | -1.30 EV | 35.0mm | ISO-2000 | Off Compulsory

그리고 구입한 수류모터입니다.

제바오 SW-4제품으로

이름에서 알 수 있듯 중국제품입니다만,

가성비로 많이 사용하시는 제품이더라고요.

수류모터 구매하면 수류모터만 사는 줄 알았는데

가성비의 모델 답게 컨트롤러가 있어 물의 세기와

수류의 종류등을 선택할 수 있어 정말 좋습니다^^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1.4 | -0.70 EV | 35.0mm | ISO-800 | Off Compulsory

어댑터와 연결하는 케이블은 그냥 냅다 끼면 안되고

저 홈과 슬롯을 맞춰서 장착해야 합니다.

컴퓨터 조립 시 냅다껴서 핀 휘었던 경험으로 미루어 그러면

한번은 끼워져도 다음엔 안끼워질 수도 있단 사실 명심하시구요~~!!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2.2 | -0.70 EV | 35.0mm | ISO-3200 | Off Compulsory

수류모터의 모습입니다.

영화나 동영상 속의 수류모터는 크고 두껍던데

이 녀석의 크기는 쥬니어 스럽습니다.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1.4 | -0.70 EV | 35.0mm | ISO-800 | Off Compulsory

크기가 궁금하신 분들을 위해

제가 쓰고 있는 아이폰6S제품과 비교사진을 찍어봤습니다.

6S+도 아니고 그냥 6S인데 그거의 반 정도 밖에 되지 않는

크기에 SW4가 맞나 SW2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들 정도였으니까요^^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1.4 | 0.00 EV | 35.0mm | ISO-2000 | Off Compulsory

어항에 설치한 수류모터의 모습입니다.

작지만 아담하니 귀여운데

자기할 역할은 톡톡히 한다고 하니 기대가 되네요

위에서 찍었는데

수류의 힘 때문인지 뚜렷하게 사진은 찍히지 않네요^^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1.4 | 0.00 EV | 35.0mm | ISO-3200 | Off Compulsory

어항바깥에 설치된 수류모터 자석입니다

동글동글한 것이 나름 외관적으로 크게 어색하지 않아 다행이네요^^






물잡이 기간 동안 하나씩 추가할 것은 추가하고 고칠 것은 고쳐가며

시간을 보내고 있는데 정말 이 시간은 인내의 시간임에 틀림 없는 것 같습니다!!







Posted by 크렘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