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버셜'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6.04.26 OPPO BDP-105D #6 에필로그
  2. 2016.04.22 OPPO BDP-105D #5 Darbee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250sec | F/8.0 | -1.30 EV | 55.0mm | ISO-8000 | Off Compulsory

 



안녕하세요.

오포 유니버셜 플레이어 BDP-105D 체험을 진행중인 크아입니다.

이번 글을 마지막으로 오포에 대한 체험을 마무리 지으려고 하는데요.

이렇게 마지막 글을 쓰려니 무척이나 서운하고 아쉬워지네요.

 

※ 아래의 사진들은 클릭해서 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200sec | F/8.0 | -1.30 EV | 28.0mm | ISO-1600 | Off Compulsory

 

오포 BDP-105D를 잠시동안 사용하면서 느낀점은 

겉과 속이 둘다 단단한 훌륭한 제품이라는 것이었습니다.

유니버셜 플레이어의 포지션으로써 

지원하는 파일 확장자들을 전부 테스트 해보지는 못하였지만

제가 좋아하는 영화나 음악쪽만 테스트 해보더라도 

충분히 좋은 제품이라는 것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어쩌면 처음 박스 개봉부터 유저에게 감동을 주는 것을 

아무렇지 않게 생각하는 오포이기에

이런 그리움이 생기는게 아닌가 조심스레 추측해봅니다.

 

 

간략하게 기본기가 좋다고 생각한 이유를 말씀드려볼게요.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250sec | F/2.0 | -1.30 EV | 55.0mm | ISO-640 | Off Compulsory


 

전원

오포 플레이어를 끄고 켤 때의 깔끔한 시그널 소리와 함께 빠르게 전원이 On/Off됩니다.

굳이 Quick Start옵션을 사용하지 않아도 빠른 부팅이 이루어 집니다.

물론 근래 출시된 타 플레이어들도 오포처럼 Quick Start옵션에 

상관없이 좋은 부팅 속도를 보여주지만요.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400sec | F/8.0 | -1.30 EV | 55.0mm | ISO-2500 | Off Compulsory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25sec | F/8.0 | -1.30 EV | 55.0mm | ISO-2500 | Off Compulsory


디스크 로딩

디스크 로딩소음은 제가 지금껏 사용했던 그 어떤 플레이어보다 조용합니다.

귀를 플레이어에 대고 들어야 뭐가 돌아가긴 하는구나 느껴질 정도니까요.

아마 타 플레이어 쓰시는 분들은 가끔씩 영화 시청 시 디스크 로딩소리에

몰입이 방해됐던 경험이 있으실텐데요. 

최소한 105D에서는 이런 현상이 발생하지 않을 것 같네요.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25sec | F/8.0 | -1.30 EV | 5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기타 특이점

HDMI Output 2개와 더불어 다양한 단자들 

그리고 리모컨의 내구성 및 버튼 컨트롤은

정말 하이엔드라는 이름을 붙여도 손색없을 정도의 플레이어임을 느꼈습니다.

 

또한 재생가능한 포맷이 많은 점도 반길만한데요.

직접 촬영한 아이들 영상(.m2ts)을 따로 인코딩하지 않아도 재생 가능한 점은 

무척이나 마음에 드는 기능이었습니다.

타 플레이어에서는 재생이 되지 않아 

매번 컴퓨터로 인코딩하고 시청하고 했었는데

바로 다이렉트로 재생되니 훨씬 편하더라구요.

 

 

이렇게 잘만들어진 오포 105D의 옥의 티를 굳이 찾으라고 한다면 

Netflex가 실행 안되는 것을 고를 수 있겠네요.

와이프와 함게 데어데블 보기로 했는데 안타깝더라구요.

펌웨어를 통해 해결된다고 하니 지켜봐야겠습니다.

 

 

오포는 다양한 포맷 단단한 기본기 끊임없는 유저에 대한 배려로 정말이지

사용하는 사람에게 편함과 좋은 퍼포먼스를 선사하는 

좋은 제품이라고 생각되네요.

 

 

ILCE-7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4.0 | +0.70 EV | 36.0mm | ISO-1000 | Off Compulsory


ILCE-7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3.5 | +0.70 EV | 31.0mm | ISO-160 | Off Compulsory

자영업을 하다보면 프리오더를 못하는 경우가 많은데

사실 얼마 전까지 구매하고 싶던 제품을 구매하지 못해 

블루레이 구매에 회의적이었습니다.

 

그런데 이번 체험을 계기로 다시 한번 블루레이에 대한 열정이 피어오르네요.

몇개 모으지 못하고 요새 부쩍 판매를 한탓에 렉이 부족하지만 렉사진도 올려봅니다.


ILCE-7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3.5 | +0.70 EV | 28.0mm | ISO-320 | Off Compulsory

 

아이들과 함께 하는 것이 AV를 하는 최고의 목적입니다.

토이스토리 주제곡 하나가 뜬금없이 떠오르네요~

"넌~ 나의 친구야~!!!!"♪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250sec | F/2.0 | -1.30 EV | 28.0mm | ISO-100 | Off Compulsory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60sec | F/8.0 | -1.30 EV | 5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AV 생황을 시작하게 된 건 아이가 태어난 후 부터인데요.

자영업에 아이까지 케어하려면 시간이 나질 않더라구요.

그렇다고 저만 혼자가기도 미안하고 생각한 것이 

집에서 같이 영화보면 어떨까였던게 계기였던 것 같습니다. 

그렇게 하나하나 장만하고 이사하고 다시 인스톨하면서

여기까지 오게 된 것 같네요.

 

 

 

ILCE-7RM2 | Aperture priority | 1/320sec | F/2.0 | -1.30 EV | 28.0mm | ISO-100 | Off Compulsory

 

아이들이 아직 어려 작은방하나가 그냥 컴퓨터 방으로 쓰이지만

굳이 거기에 AV룸을 만들지 않은 까닭은 저에게 있어 AV는 

저 혼자만의 공간이 아닌

가족과 함께 행복을 공유하는 곳이기 때문입니다.

룸에서 가족끼리 모여 시청하기는 아무래도 작으니까요.

거실이라 제약도 많고 암막도 되어 있지 않지만 

잃은 것만큼 얻는 것도 있으니 저는 만족스럽습니다.

이런 공간에서 하나의 호기심이 생기는 기기를 들이거나 체험해보는 것은

또하나의 활력소가 될 수 있어 무척이나 기분 좋았던 것 같네요.

 

 

 


ILCE-7 | Aperture priority | 1/30sec | F/8.0 | +0.70 EV | 28.0mm | ISO-100 | Off Compulsory


ILCE-7 | Manual | 1sec | F/8.0 | 0.00 EV | 28.0mm | ISO-100 | Off Compulsory

 

암막이나 우퍼 등이 없어 빈약한 환경이지만 

그래도 밤이 되면 멋진 야경을 보여주는 베란다가 있어 조금은 위로가 됩니다.

글을 썼다지우고기도 많이하고 제품에 대해 분석하고 테스트 한다고 했는데

많이 부족하기도 했던 것 같습니다.

짧은 경험과 지식이지만 너그러히 읽어주신 분들께 감사드리며

오포 체험을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크렘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세요.

 

오포 플레이어 체험을 하고 있는 크아입니다.

이번에는 저도 무척이나 궁금했던 Darbee 기능에 대해 다뤄보려고 합니다.

  

BDP-105는 Marvell QDEO Chipset를 사용하여 

좋은 비디오 퀄리티를 보여줬으나 

BDP-105D가 출시 되면서 Video Chipset이 Darbee로 대체되었는데 

이 녀석은 화면을 좀 더 쨍하게 만들어주는 샤프니스 기능이 있는 

재밌는 녀석으로 호기심을 자극하더라구요. 

 

Darbee라는 모드는 흔히 여자의 화장에 비유하면 쉽게 이해가 될 것 같습니다.

화장을 한 여성을 좋아하는 남성도 있고 

화장을 하지 않은 얼굴을 좋아하는 분도 계시지만

어떤게 맞다 틀리다는 아니고 단지 취향의 차이니까요.

Darbee는 모드를 끄게되면 화장을 안한 상태로 영상을 시청할 수 있고

모드를 적용하면 화장을 한 상태로 화면을 볼 수 있으니

특히 화장한 상태는 화장의 정도를 선택할 수 있는 마법같은 존재랄까요?

화질이 너무 좋거나 선명한 영화는 굳이 darbee를 적용하지 않아도 

적용했을 때와 크게 차이가 나지 않겠지만 

그런게 아니라면 조금은 내 입맛에 맞게

살짝 화질을 건드려 보는 것도 크게 나쁘진 않을 것 같네요^^

 

 

 

※ 아래의 사진들은 클릭해서 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Darbee 모드는 아래의 4가지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ILCE-7 | Manual | 1/30sec | F/4.5 | 0.00 EV | 45.0mm | ISO-500 | Off Compulsory

1. Default(off) 


Darbee 옵션을 끄고 원본 영상을 재생하는 모드입니다.

 

 

 


ILCE-7 | Manual | 1/30sec | F/4.5 | 0.00 EV | 45.0mm | ISO-500 | Off Compulsory


2. Hi-Def


블루레이나 720P 이상의 퀄리티 좋은 영상 재생 시 선명도와 깊이를 더해 

좀 더 사실적으로 영상을 재생하는 모드입니다.

 

 

 

ILCE-7 | Manual | 1/30sec | F/4.5 | 0.00 EV | 45.0mm | ISO-500 | Off Compulsory


3. Gaming


컴퓨터 그래픽이나 비디오 게임할 때 적합한 모드입니다.

 

 

 

ILCE-7 | Manual | 1/30sec | F/4.5 | 0.00 EV | 45.0mm | ISO-500 | Off Compulsory


4. Full Pop


저해상도, 저품질 영상 재생시 적합한 모드이며 

선명도와 깊이감이 최고로 강하게 표현됩니다.

제일 인위적이라고 할 수 있죠.

 

제가 Darbee를 사용하는 목적은 100% 블루레이 감상이기 때문에

저에게 가장 적합한 모드는 Hi-Def모드라고 볼 수 있겠는데요.

Darbee는 각 모드 당 0~120%까지 수치를 취향에 맞게 조절할 수가 있는데

옵션값이 0일 경우는 Off처럼 Darbee 모드가 미적용되며 

120%는 해당 옵션이 최고로 적용되어 영상에 출력되는 것을 의미합니다.

 

 

 

ILCE-7 | Manual | 1/30sec | F/4.5 | 0.00 EV | 45.0mm | ISO-500 | Off Compulsory


Darbee 옵션을 40% 주었을 경우

 

 

 

ILCE-7 | Manual | 1/30sec | F/4.5 | 0.00 EV | 45.0mm | ISO-500 | Off Compulsory


Darbee 옵션을 80% 주었을 경우

 

 

 

ILCE-7 | Manual | 1/30sec | F/4.5 | 0.00 EV | 45.0mm | ISO-500 | Off Compulsory


Darbee 옵션을 120% 주었을 경우

 

 

 

ILCE-7 | Manual | 1/30sec | F/5.6 | 0.00 EV | 68.0mm | ISO-500 | Off Compulsory


 

하지만 Darbee가 장점만은 있는 것은 아닌데요.

사진이 그런것처럼 선명도를 올리게 되면 노이즈가 발생하게 됩니다.

120인치 스크린에 영화를 재생할 때 Darbee모드를 작동시켜도

노이즈가 크게 눈에 띄지 않을 정도는 약 40%안팎입니다. 

 

 

 

 

백문이 불여일견이라고 사진으로 보시는 것보다 동영상을 한번 보시죠.

 


 



Hi-Def 40%동영상입니다.

 

변화의 폭이 미미하지만 이것보다 더 큰 값으로 Darbee를 적용하면 

선명도와 함께 노이즈도 올라옵니다. 

거의 대부분의 영화에서 약 40%정도로 맞추시고 보시면

마치 살짝 생얼에 화장한듯 안한듯하게 보이는 것처럼 영화도 좀 더 좋게

시청하실 수 있을거라 생각되네요.

 

 

  



Hi-Def 120%동영상입니다.

 

Darbee가 적용되면 조커 얼굴에 선명도가 크게 증가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실제로 적용 후 시청 시 정말 무서울 정도입니다.

노이즈에 크게 구애 받지 않는 분들은 

즉, 화장은 풀메이크업이다 하시는 분들은

한번쯤 도전해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네요.

저의 경우는 다크나이트 중간 중간에  Darbee 옵션을 120%에 놓고 시청하니 

더 생생함을 느낄 수 있엇습니다. 

 

 


결론

 

Darbee라는 기능은 취향에 따른 하나의 옵션일 뿐이지 

무조건적인 선택은 아닙니다.

다크나이트의 경우는 업로드한 사진들이 

어두운 영상들이라 크게 인위적이지 않게 느껴질지 모르지만 

애니메이션이나 밝은 장면에 Darbee 옵션을 크게 작용하면

상당히 부자연스럽고 눈이 아플 정도입니다. 더불어 노이즈도 발생하구요.

 

하지만 이런 단점이 존재함에도 Darbee 기능이 메리트 있는 까닭은 

바로 적당한 옵션값으로 좀 더 향상된 선명도와 깊이를 출력함으로써 

시청하는 사람에게 더 보기 좋은 화면과 몰입도를 주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OPPO BDP-105D를 사용하는 유저라면 적절한 Darbee 옵션값을 적용하여

영화를 시청해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네요.

Posted by 크렘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