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를 하면서 느낀 건

정말 오랫동안 해수하신 분들의 말씀은 

대부분 옳다라는 것이죠.


세팅 초기 빠르게 진행하느라

내부배면으로 구성하여 해수항을 꾸몄으나

산호가 들어가면서부터 

좁은 수조 속 공간을 계속 답답하게 여기게 되었습니다.






ILCE-7RM2 | Manual | 1/500sec | F/1.6 | -1.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2자 외부배면 수조입니다.

앞쪽이 구형, 뒷쪽이 신형으로 둘다 제스트 제품이죠.

재질은 아크릴로 되어 있어 안이 훤히 들여다 보입니다.






ILCE-7RM2 | Manual | 1/500sec | F/4.0 | -1.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창가에 세워놓고 한 컷 담아봤습니다.

신형 높이가 조금 더 높은 건 

신형자체가 높아서가 아니고 주문 시 조금 더 높게 한 것이니

오해는 마시길 바래요^^






ILCE-7RM2 | Manual | 1/500sec | F/4.0 | -1.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구형 외부배면은 4칸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첫째칸은 리턴칸과 양말필터

두번째칸은 스키머

세번째칸은 여과재

네번째는 히터로 구성할 수 있게 되어 있습니다.






ILCE-7RM2 | Manual | 1/500sec | F/4.0 | -1.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아크릴 재질은 특성(?)때문인지 몰라도

위 사진처럼 약간씩 스크래치 같은 것들이 생기더라고요.

화학재질과의 반응? 혹은 온도변화?에 민감하여 생기는 것 같은데

스크래치가 있다고 물이 새지는 않더라고요.

검색이나 만든 회사에서도 안심하고 써도 된다고 하니

정말 신경쓰지 않아도 될 것 같아요.






ILCE-7RM2 | Manual | 1/500sec | F/4.0 | -1.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구형 2자 외부배면은

마지막칸 출수구에서 나오는 물이 넓게 펼쳐져 

흐르도록 설계되어 있습니다.






ILCE-7RM2 | Manual | 1/500sec | F/4.0 | -1.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구형 외부배면의 4칸으로 나뉘어진 칸의 사이즈는 

약15cm정도로 각각 일정합니다.






ILCE-7RM2 | Manual | 1/500sec | F/4.0 | -1.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제스트 신형 외부배면입니다.

한칸이 더 생겨서 신형외부배면은 총 5칸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처음 리턴칸에서 물을 받은 것이

두번째 양말필터칸으로 넘어가고

세번째 스키머칸을 거쳐

네번째 여과재 칸을 지나

다섯번째 히터 있는 곳을 마지막으로

수조로 들어가는 방식이죠^^






ILCE-7RM2 | Manual | 1/500sec | F/1.7 | -3.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제스트 신형외부배면은 구형과 마찬가지로

유막제거를 위해 수위를 조절할 수 있게 되어 있습니다.






ILCE-7RM2 | Manual | 1/500sec | F/1.7 | -3.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신형외부배면과 구형의 차이점은

위 사진처럼 수조의 물이 오버플로우를 거쳐

리턴모터를 통해 외부배면으로 넘어가고 

그 옆 양말필터로 물이 흐르게 되는 방식으로 되어 있습니다.






ILCE-7RM2 | Manual | 1/500sec | F/1.7 | -3.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마지막 출수구는 구형에 비해 작아졌습니다.

대신 수위가 낮아도 물 흐르는 소리가 안들리도록

물이 아래까지 흐르게끔 설계되어 있습니다.






ILCE-7RM2 | Manual | 1/500sec | F/1.7 | -3.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물이 흐르는 것은 제스트가 각인 된 검은색의 플라스틱으로 막아놓아

고급스러움을 높여놓았죠^^






ILCE-7RM2 | Manual | 1/500sec | F/1.7 | -3.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수조와 외부배면사이는

물이새지 않도록

외부배면의 물이 출수되는 곳이 

아래까지 아크릴이 연장되어 있습니다~






ILCE-7RM2 | Manual | 1/500sec | F/1.7 | -3.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ILCE-7RM2 | Manual | 1/500sec | F/1.7 | -3.00 EV | 35.0mm | ISO-100 | Off Compulsory

구형과 마찬가지로 신형도 아크릴재질이라 그런지 스크래치(혹은 터짐?)이 발생하네요ㅠㅠ

마찬가지로 육안으로 보일뿐 사용에는 지장에는 없으니

잘 사용해야겠습니다.






ILCE-7RM2 | Manual | 1/500sec | F/1.4 | 0.00 EV | 35.0mm | ISO-1000 | Off Compulsory

지인이 만들어 준 원목상판입니다.

컬러도 좋고 냄새도 좋고 다 좋으네요 흐흐~






ILCE-7RM2 | Manual | 1/500sec | F/1.4 | 0.00 EV | 35.0mm | ISO-1000 | Off Compulsory

삐딱하게 놓고도 한장 담아봅니다.

수조 밑에 깔 상판 한개와

다이 앞을 가릴 나무판 한개를 주문했네요^^






ILCE-7RM2 | Manual | 1/500sec | F/1.4 | 0.00 EV | 3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수조의 무게는 다이가 짊어지겠지만

외부배면의 물량이 25리터정도 되는데

이 무게를 감당하려면 최소 15T이상은 되야 한다고 생각해서

18T로 주문을 하였습니다.

다이가 수조보다 뒷쪽으로 조금 더 나오는 까닭에

18T면 충분히 외부배면의 무게를 이겨낼걸로 믿습니다^^





외부배면 변경을 위한 준비를 마쳤으니 

내부배면에서 외부배면으로 옮기는 작업을 조만간 해야겠네요^^


Posted by 크렘린

댓글을 달아 주세요